Huffpost Korea kr

노출이 심하다고 졸업 파티에서 퇴짜 맞은 드레스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프롬(prom)은 모든 미국 고등학생들이 마음 졸여 기대하는 졸업 파티다. 남학생들은 신사 복장인 턱시도를 빌리고 여학생들은 아름다운 드레스를 준비한다.

그런데 MSN에 의하면 테네시주 매리빌 고등학교에 다니는 에이미는 자기가 선택한 '완벽한 드레스'를 제대로 입을 수 없었다. 노출이 너무 심하다고 파티장 앞에서 입장이 거절된 것이다.

위 사진을 올린 티파니 테일러는 딸 브론테의 친구 에이미가 마음 아픈 일을 당했다며 페이스북에 그 내용을 공유했다.

티파니는 "출입을 거부했던 선생님이 화장실에서 한참 울다 나온 에이미에게 교감 선생님의 상의를 입고 입장하라며 '우리처럼 가슴이 큰 사람은 덮어야 해요'라고 말했다는 거다. . . 가슴이 있는 것이 무슨 창피스러운 일처럼 말이다."라고 에이미의 사정을 대신 호소했다.

그러자 2만 번 넘게 사진이 공유되면서 격려의 댓글도 수없이 달렸다.

"너무 아름답고 우아해."

"페이스북에 올라온 다른 프롬 사진들보다 훨씬 점잖은데 뭐."

"그 고등학교를 나온 친구 칼린이 자기 애라면 절대 그 학교에 안 보낸다고 방금 말했다."

"공유를 안 할 수 없다. 매리빌 고등학교, 정말로 어처구니가 없네요. [에이미] 너무 아름답다!"

자, 아래 드레스들과 비교해 에이미의 드레스가 정말로 지나쳤는지 한번 평가해보자.



위 드레스에 어울리는 구두를 아래서 찾아보는 것도 재미있을 거다.

Close
멋지다 못해 지나친 구두
/
페이스북
트윗
AD
이 기사 공유하기
닫기
기존 슬라이드

[h/t MSN]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