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국민의당 새 원내대표에 박지원이 선출됐다

게시됨: 업데이트됨:
124
연합뉴스
인쇄

국민의당은 27일 박지원 의원을 20대 국회의 초대 원내대표로 합의추대했다.

국민의당은 이날 오전 경기도 양평에서 20대 국회의원 당선인 워크숍을 열어 박 의원을 원내대표, 김성식 당선인을 러닝메이트로 정책위의장에 합의추대하는 것에 만장일치로 의결했다.

국민의당은 연말까지 안철수-천정배 공동대표 체제를 유지키로 한 데 이어 원내대표 선출 문제까지 결론냄에 따라 총선 이후 당과 원내를 진두지휘할 지도부 진용 구축을 마무리했다.

24

또 20대 국회 개원을 앞두고 여야 3당 중 가장 먼저 지도부 체제 정비를 끝냈다.

박 원내대표는 2010년 민주당, 2012년 민주통합당에 이어 세 차례나 원내대표를 역임하는 진기록을 갖게 됐다.

당초 박 원내대표는 "18대, 19대 국회에서 원내대표를 두 번이나 했기에 후배들에게 기회를 줘야 한다"며 원내대표 대신 당권이나 대권을 도전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또 주승용 원내대표와 김동철 유성엽 의원이 원내대표 도전 의사를 밝혀 경선을 통한 선출이 예상됐지만 안철수 대표 측을 중심으로 제3당으로서 경륜과 노련미있는 원내대표가 필요하다는 여론이 형성되면서 '박지원 합의추대론'이 급물살을 탔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