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대한상의 "5월6일 임시공휴일 지정해 달라" 정부 건의

게시됨: 업데이트됨:
THE
GettyImagesbank
인쇄

대한상공회의소가 내수 경기 회복을 위해 5월 6일을 임시공휴일로 지정해 줄 것을 25일 정부에 건의했다.

대한상의는 "금요일인 5월 6일이 임시공휴일로 지정되면 5월 5(목)∼8일(일) 나흘간의 연휴가 생긴다"며 "연휴 기간 가족들이 국내에서 다양한 활동을 즐기면 소비촉진과 내수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된다"고 밝혔다.

대한상의는 지난해의 경우 8월 14일을 임시공휴일로 지정, 경제적 효과가 상당했던 점을 근거로 들었다.

대한상의는 5월 6일이 임시공휴일로 지정되면 16만 회원사에 자율 휴무를 권장하는 내용의 공문을 전국상공회의소를 통해 보낼 계획이다.

대한상의는 다만 "임시공휴일로 지정되더라도 중소기업을 중심으로 정상 조업이 불가피한 경우가 많을 것"이라며 "50% 휴일근로수당 지급 등 추가 부담을 지는 중소기업에 대한 별도의 보완대책 마련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정부수립 후 공직선거일과 국가장을 제외하고 임시공휴일을 지정한 사례는 세차례 있었다.

1988년 9월 17일 서울 올림픽 개막일, 2002년 한일 월드컵 4강을 기념한 7월 1일, 2015년 광복 70주년을 기념한 8월 14일이다.

수정 사항 제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