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ffpost Korea kr

스페인 간호사 유럽 내 첫 에볼라 감염

게시됨: 업데이트됨:
인쇄

스페인 간호사가 유럽 내에서 처음으로 에볼라 바이러스에 감염됐다.

유럽인들이 아프리카에서 에볼라에 감염돼 유럽에서 치료를 받은 사례는 있어도 유럽 내에서 에볼라에 감염되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아나 마토 스페인 보건부 장관은 6일(현지시간) 기자회견에서 에볼라 감염 환자를 치료하던 여성 스페인 간호사가 에볼라 바이러스 검사에서 양성 반응을 나타냈다고 발표했다고 현지 일간지 엘파이스가 보도했다.

이 간호사는 이날 오전 고열 증상을 보여 마드리드 교외 알코콘 병원의 격리병동에 입원해 치료를 받고 있다.

두 번의 혈액 검사에서 모두 다 에볼라 감염 판정을 받았다.

스페인 보건부는 에볼라 확산을 막고자 이 간호사와 접촉한 사람들을 확인하고 있다고 밝혔다.

ebola

아나 마토 스페인 보건부 장관이 6일 에볼라 사태에 대해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AP/연합뉴스

이 간호사는 44세 여성으로 결혼해 두 명의 자녀를 둔 것으로 알려졌다.

입원 중인 이 간호사는 서아프리카 시에라리온에서 에볼라에 감염돼 스페인으로 이송된 스페인 선교사 마누엘 가르시아 비에호 치료팀에 참가했다.

이 선교사는 지난달 25일 마드리드의 열대병 치료 전문인 라 파스 카를로스 3세 병원에서 에볼라로 숨졌다.

앞서, 지난 8월에도 라이베리아에서 선교 활동을 하다 에볼라에 감염돼 스페인에서 치료를 받던 미겔 파하레스 신부가 사망하는 등 스페인에서는 총 2명이 에볼라로 목숨을 잃었다.

한편, 프랑스에서는 아프리카에서 봉사활동을 하던 중 에볼라 바이러스에 감염된 간호사가 일본 도야마 화학에서 개발한 에볼라 치료 항바이러스제 아비간 등으로 치료를 받은 끝에 완치돼 지난 5일 퇴원했다.

인터넷 세상

2014년 서아프리카 에볼라 유행 -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유럽 "에볼라 막아라"…출입국 방역 '비상'> | 연합뉴스

에볼라 - 엔하위키 미러

에볼라 바이러스, 유럽·중동에도 번지나 - 경향신문

[뉴스 피플] 에볼라 바이러스 최초 발견자, "지금은 '퍼펙트 스톰' 상황"